The Star-Spangled Banner.


길고 긴, 그리고 수 많은 정신병원을 헤메고, 날품팔이와 장기팔이를 해 오던 지난 3주.

그리고 마침내 이벤트 22일째.


마침내 민주주의(와 병산당)의 승리입니다. 아, 내가 민주주의(와 병산당이)다!!

이것은 막타의 덤. 그동안 풀뿌리 나무껍질 벗겨먹은 고난의 행군에 대한 다나카스의 선물이라고 여기지요.

그렇습니다. 우리는 이겼습니다.



그리고 그 동안에 얻은 전리품 하야,
(막판에 깨알같은 Z1 (무)뢰베)

사실 저 Z1은 잠수함 얻은 김에 중간중간 원정 돌려서 얻은 것이지요.

뭐 어찌되었든 이벤트 중 얻었으니 전리품 확정.



그리고 이밴트 동안 잃은 것도 좀 있지요.

히시모치 1개.

양상보급 1개.

보급함 3개(던가).

전투식량 3개(이것도 그렇던가)

선물상자 1개

휴가 1일(현실상의 진짜 휴가입니다....)

훈장 4개(....)

그렇습니다. 정말로 오장육부를 모조리 장기밀매하면서 버텼던 것입니다.

(훈장은 다음에 또 얻을 수 있지만 민주주의는 지금 아니면 얻을 수 없어!!라는 이른바 대본영 정신으로....)

괜찮아, 이제 다 끝났어..... 다 끝난 것입니다.

이제는 정말로 천천히 자원 모으면서 머리 좀 식히고 싶네요.

제독 여러분, 민주주의를 즐기십시오.





O say can you see, by the dawn's early light,
What so proudly we hailed at the twilight's last gleaming,
Whose broad stripes and bright stars through the perilous fight
O'er the ramparts we watched were so gallantly streaming?
And the rocket's red glare, the bombs bursting in air
Gave proof through the night that our flag was still there
O say does that star-spangled banner yet wave
O'er the land of the free and the home of the brave?

(민주주의 배달의 시간이다, 색히들하!!!)

by 瑞菜 | 2016/05/25 20:24 | 이 남자가 사는 법 | 트랙백 | 덧글(11)

트랙백 주소 : http://zuina.egloos.com/tb/6004718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위장효과 at 2016/05/25 21:08
민주주의는 좋은 것입니다! 그럼요!!!! (까짓 병산당쯤이야 뭐!!!!!)

진짜 멘탈 갈아버리는 다나카스...어떻게 갈아야 속이 시원해질지.
Commented by 瑞菜 at 2016/05/25 22:16
병산당이지만 뭐 괜찮아!!
다나카스는 결국 천벌을 받아 경시청 정모를 한다는 소문이 있더군요.
(이놈아 버그는 고치고 가!! 장비 교환할 수가 없잖아!)
Commented by 위장효과 at 2016/05/25 22:53
어? 뭔 짓거리를 했길래 경시청 정모를요?????
Commented by 瑞菜 at 2016/05/25 23:30
실은 뭐 다나카스 말이 나온김에 한 말이긴 합니다만,
몇가지 소문은 있는데, 솔직히 잘 모르겠습니다. 지금은 소문만 들려서요.
아직 함부로 말할 단계는 아닌 것 같고 다만 지켜볼 따름입니다.
괜한 말을 입에 담아 심기를 어지럽혀서 죄송합니다.
Commented by 위장효과 at 2016/05/26 05:37
인간이 뭔가 사고를 쳤군요. 하긴 현재 수익구조보면 카도가와하고 DMM이 안 빡치는 게 이상하긴 하죠.
Commented by 聖冬者 at 2016/05/25 22:05
올.. 축하드립니다.
Commented by 瑞菜 at 2016/05/25 22:17
감사합니다.
참으로 우습지만, 아이러니컬하게도 막판에 다나카스의 선물을 받았습니다.
Commented by 주사위 at 2016/05/26 08:52
클리어 축하드립니다
Commented by 瑞菜 at 2016/05/27 19:57
감사합니다. 정말로 고난의 행군이었습니다.
Commented by 바토 at 2016/05/26 13:23
클리어 축하드립니다.
훈장을 팔아가며 싸우셨군요.ㅠㅠ
Commented by 瑞菜 at 2016/05/27 20:16
저는 모항확장을 안해서, 연탄강보 25000과 수복재 180으로만 해야 하니까
장기자랑을 하지 않으면 안되겠더군요.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